3월1일 WKBL 삼성생명 신한은행 국내농구분석 무료중계 스포츠중계

홈 > 스포츠뉴스/분석 > 국내농구분석
국내농구분석

3월1일 WKBL 삼성생명 신한은행 국내농구분석 무료중계 스포츠중계

댓글 : 0 조회 : 92

3월1일 WKBL  


삼성생명 신한은행 중계
 

삼성생명 신한은행 분석 


프로토 승부식 2020년도 18회차 대상 경기입니다.


15830496881773.jpg

삼성생명은 직전경기(2/27) 홈에서 우리은행 상대로 38-69 패배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2/23) 홈에서 BNK썸 상대로 64-67 패배를 기록했다. 5연패 흐름 속에 시즌 8승16패 성적. 우리은행 상대로는 상대가 22개 턴오버를 기록했지만 집단 야투 난조 현상이 나타나면서 올 시즌 리그 최소 득점 및 구단 역대 최소 득점 기록을 동시에 작성하며 고개를 숙였던 경기.공격에서 부진이 선수들의 조급함을 나타나게 만들었으며 점수 차이가 벌어지자 소극적인 플레이로 일관하면서 자신의 매치업 상대에게 밀렸던 상황. 또한, 자유투 까지 53.8% 적중률에 그치면서 두 자리수 득점을 기록한 선수가 나올수 없었던 패전의 내용. 

신한은행은 직전경기(2/28) 원정에서 하나은행 상대로 74-72 승리를 기록했으며 이전경기(2/22) 홈에서 KB스타즈 상대로 66-77 패배를 기록했다. 2연패에서 벗어나는 승리가 나왔으며 시즌 10승14패 성적. 하나은행 상대로는 새롭게 영입한 서덜랜드가 팀을 위한 궂은 일을 확실히 해내는 가운데 외국인 선수 매치업에서 판정승을 기록했고 이전 2경기 결장했던 팀내 득점 3위 한엄지가 부상에서 돌아오는 호재도 있었던 경기. 트리플 더블급 활약을 펼친 김단비의 노련한 경기 운영과 이적생 김이슬의 활약까지 더해졌으며 한채진은 집중력 높은 플레이로 팀 승리를 완성시켰던 상황. 또한, 이날 경기 승리로 3위로 순위가 상승하게 되었으며 승리에 대한 의지가 +15개 리바운드 마진의 원동력이 되었던 승리의 내용.

올시즌 상대전에서 배혜윤에 대한 수비가 마땅치 않았던 신한은행 이였다. 또한, 삼성생명 입장에서는 신한은행전 패배가 곧 PO 탈락을 의미하게 되는 위기상황. 삼성생명 승리 가능성을 추천 한다.

(핸디캡&언더오버)
4차전 맞대결 에서는 삼성생명이 원정에서 82-68 승리를 기록했다. 윤예빈(17득점)이 백코트 싸움에서 완승을 이끌어 냈고 배혜윤이 토종 빅맨 싸움에서 판정승을 기록한 경기. 비키바흐와 배혜윤이 골밑을 지켜냈으며 김보미(14득점, 3점슛 4개)는 공격에서뿐 아니라 상대의 속공을 저지하는 수비 공헌도가 높았던 상황. 반면, 신한은행은 엘레나 스미스(16점 14리바운드 3블록)가 더블-더블을 기록했지만 토종 선수들 매치업에서 모두 밀렸던 경기. 

3차전 맞대결 에서는 삼성생명이 홈에서 76-70 승리를 기록했다. 카이저의 대체 외국인 선수 비키바흐가 취업비자 문제로 결장했지만 김한별(16점, 6리바운드, 5어시스트)이 복귀해서 4쿼터(25-14)에만 3점슛 4개를 꽂으며 역전의 중심에 있었던 경기. 배혜윤-양인영이 포스트에서 힘을 냈으며 트랩 수비로 15개 스틸을 기록하며 상대의 24개 실책을 유도해냈던 승리의 내용.반면, 신한은행은 엘레나 스미스(28점, 11리바운드)가 속공을 펼칠때 가드진과 함께 뛰어줄수 있는 기동력을 선보였지만 상대의 더블팀, 트리플 팀 수비에 당황하며 혼자서만 9개 턴오버를 쏟아냈고 속공 싸움에서 3-13으로 많은 차이가 발생했던 패전의 내용.

2차전 맞대결 에서는 신한은행이 원정에서 71-65 승리를 기록했다. 비키바흐(17점, 17리바운드)의 활약으로 리바운드 싸움에서 44-24 완승을 기록했고 한채진이 4쿼터(27-22) 중요한 순간에 6득점을 기록하며 승부처를 지배한 경기. 벤치에서 출발한 이경은(11점)이 2경기 연속 좋은 경기력을 선보였으며 다재다능한 김단비와 토종 빅맨 싸움에서 함엄지가 힘을 냈던 상황. 반면, 삼성생명은 배혜윤이 24, 9리바운드를 기록하며 분전했지만 외국인 선수 카이저의 부상 이탈로 높이 싸움에서 심각한 문제점이 발생했고 김한별이 부상 투혼을 보이며 출전을 감행했지만 경기중 심각한 부상을 당하면서 이탈하게 되는 대형 악재까지 발생한 경기.

1차전 맞대결 에서는 삼성생명이 원정에서 73-66 승리를 기록했다. 상대팀 에이스 김단비에 대한 1대 수비가 뚫리면서 3쿼터(54-54)까지 박빙의 승부를 펼쳐야 했지만 4쿼터(19-12) 체력이 떨어진 김단비를 막아내기 시작했고 카이저(20득점, 9리바운드)와 김한별(14득점, 9리바운드, 7어시스트)이 경기 막판까지 뜨거운 슛 감각을 이어간 것이 승리의 원동력이 되어준 경기. 반면, 신한은행은 비키 바흐(20점, 10리바운드)가 더블-더블을 기록하고 에이스 김단비(14점, 5어시스트, 5리바운드)가 복귀전에서 다재다능한 능력을 선보였지만 승부처에 김단비와 비키 바흐만 바라봤던 나머지 선수들의 자신감 부족 때문에 아쉬운 패배를 당해야 했던 경기. 

올시즌 상대전에서 김한별, 배혜윤은 신한은행 선수들이 1대1로 수비하기가 힘들었다. 

핸디캡=> 승
언더&오버 =>언더 
이 게시물에 달린 코멘트 0